타선 불발 완봉패...기아 0:3 롯데

0
기아 타이거즈가 완봉패를 당했습니다.

기아는 어제 롯데와의 홈경기에서
상대 선발 옥스프링 선수에게
타선이 2안타로 묶이면서
0:3으로 완봉패했습니다.

이로써 기아는 이틀만에
선두 자리를 다시 넥센에게 내줬습니다.

한편 SK에서 이적한 투수 신승현 선수는
7회에 구원 등판해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무난한 신고식을 치렀고,
SK로 옮겨간 김상현 선수는 홈런을 포함해
3안타, 2타점으로 맹활약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