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무안신안, 목포 격전지 부상

0
◀ANC▶

박준영 전 전남지사가 국민의당에 입당하면서
영암무안신안 선거구가 격전지로 부상했습니다.

목포도 국민의당 공천을 받은
박지원 의원을 겨냥한 후보 단일화가 변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김양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원외정당 민주당 공동대표인 박준영 전 지사가
국민의당에 전격 입당했습니다.

◀INT▶ 박준영
하나의 신당으로.//

박 지사의 국민의당 합류로 영암무안신안
선거 구도는 한층 복잡해졌습니다.

더불어민주당도
영암무안신안을 경선지역으로 분류했습니다.

3선에 도전하는 이윤석 의원과
3선 군수를 한 서삼석 전 군수의 인지도가
만만치 않아 치열한 예선전이 예고되고
있습니다.

◀INT▶ 서삼석
행정전문가로.//

◀INT▶ 이윤석
지역발전을.//

이 밖에도 새누리당은 주영순 의원이
정의당은 장문규 후보가 각각 공천을 받아
표밭을 누비고 있습니다.

목포도 총선정국이 안갯 속에 빠져
들었습니다.

박지원 의원이 국민의당 공천을 받은 가운데
이미 유선호 의원이 국민의당을 탈당해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국민의당 배종호 예비후보의 거취문제를
비롯해 박지원 의원을 상대로 한
더민주, 정의당, 무소속 후보들의
단일화 여부가 선거의 변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mbc뉴스 김양훈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