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피해 보상 서둘러달라

0
◀앵 커▶
세월호 피해 배상과 보상을 위한
첫 주민설명회가 진도에서 열렸습니다.

1년 가까이 고통받고 있는
진도 주민들의 하소연이 쏟아졌습니다.

김양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진도 조도 등 인근 섬 주민 2백여명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세월호 피해 보상과 배상 신청을
어떻게 하는지 설명을 듣기 위해섭니다.

해양수산부 관계자의 설명이 시작된지
얼마되지 않아 주민들의 불만이 쏟아졌습니다.

◀녹 취▶
보상해준다고 해놓고.//

◀인터뷰▶
간접 피해가 많아요.//

1년만에 찾아온 해양수산부는
뒤늦게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인터뷰▶
주민들을 위해서.//

피해 배상과 보상 대상은
유류 오염과 어업활동을 하지 못해
경제적 손실을 입은 어민들입니다.(투명CG)

소득 관련 영수증과 피해를 입증할 수 있는
사진 등 관련자료를 제출하면 보상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수입손실은
국내 법원에서 인정한 기준이 적용됩니다.

예를 들어 어선어업은
어획고를 적용해 감소된 수입액을 추정하고
낚시어업은 피해기간동안 감소한 낚시객수로
피해액을 산출하게 됩니다.(투명CG)

또 사고발생 시점부터
어구설치 제한선 축소 조정시점인 2월까지만
피해기간으로 인정됩니다(투명CG)

s/u 해양수산부는 오는 20일부터 진도군청에
세월호 피해 배상과 보상을 위한 현장사무소를
설치할 계획입니다.

mbc뉴스 김양훈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