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 국제선 증편..무안국제공항 활성화 기대

0
◀ANC▶

제주항공이 무안공항에서
국제선 운항을 시작했습니다.

일시적인 전세기 형태가 아니라
일본 오사카와 베트남 다낭,
태국 방콕을 오가는 정기 노선인데요..

지역 내 해외 여행객들에겐
선택의 폭이 넓어졌고
무안공항 활성화도 기대됩니다.

장용기 기자입니다.

◀END▶
공항 대합실에 환영나온 공무원과
여행사 직원들이 첫 일본인 입국객을
반갑게 맞이합니다.

제주항공의 첫 취항을 축하하는 행사로
첫 입국객의 눈길을 사로 잡습니다

◀INT▶오다가즈히데 (오사카 아이치현)

"제주와 여수,순천을 구경하고 싶어 왔다 "

CG] 제주항공은 무안-일본 오사카
주 8회 운항을 시작으로
베트남 다낭 노선 주 2회,
태국 방콕노선 주 4회 등
모두 14회를 다니게 됩니다.

----------
4월30일)무안-오사카 주 8회 운항
5월 1일)무안-다낭 주 2회 운항
5월 2일)무안-방콕 주 4회 운항
=========
오전에는 전라남도와 광주시,한국공항공사
등과 업무협약 체결식도 열렸습니다.

국제 50개 노선을 가진 제주항공은
무안국제공항을 인천, 김해에 이어
제3의 허브 공항으로 삼아 다양한
국제 노선을 개설하겠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제주 항공의 3개 노선이 모두 취항하면
무안국제공항을 오가는 국제노선은
중국 상하이와 일본 기타큐슈 등 5개항로로
늘어납니다.

전라남도는 제주공항쪽과 해외 여행객의
전라도 지역 관광을 늘리기 위해
남도기행과 지역의 맛집 탐방 등 홍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INT▶ (유영관 전라남도 관광과장)

" 관광만이 아닌 차별화된 지역의 맛집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을 개발도 하고 있는 중이다"

늘어난 국제노선의 해외 여행객을 전남을
찾게 만드는 자치단체의 전략 구상이 과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mbc news 징용기 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