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지사, 문화계 강도높은 구조조정 주문

0
박준영 전남지사가
문화계에 대한 강도높은 구조조정을 주문해
파장이 예상됩니다.

박 지사는 도립국악단 상임지휘자 해촉과
문화산업진흥원장 자살 파문으로 불거진
전남 문화계 안팎의 잡음에 대해
'밖에서 온 사람들에 대한 질투'가
근본적인 문제라며
대대적인 개혁을 주문했습니다.

박 지사는 특히
전체 단원을 대상으로 진상조사를 실시하고
"분란에 앞장 선 사람부터
계약을 취소하라"고 지시해
문화산업계 전반에
적잖은 파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