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학동 모 금은방 털려(사건 종합)

0
지난 7일 밤과 어제 새벽 사이
전남 여수시 학동 모 금은방에
절도범이 침입해
목걸이와 금팔찌 등 시가 1억여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쳐 달아났습니다.

경찰은 금은방 천장에
지름 50센티미터의 구멍이 뚫린 점으로 미뤄
절도범이 천장 석고보드를 부순 뒤
침입한 것으로 보고
유사한 숫법의 전과범들을 대상으로
탐문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