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 화물 광양항 시설 이용 건의

0
태풍으로 대형 컨테이너 크레인이 파손된
부산항의 화물이
광양항에서 처리될 것으로 보입니다.

안상영 부산시장은 오늘
부산항을 방문한
김두관 행정자치부 장관과
허성관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광양항 시설을 이용해
부산항 화물을 처리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대해 해양수산부 장관은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답변해
부산항의 일부 화물이 광양항을 통해
처리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