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문화전당 간부 성추행 등으로 중징계

0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의 간부 공무원들이성추행과 성희롱 혐의로중징계를 받았거나징계 절차가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국민의당 김수민 의원에 따르면출장 중에 소속 여직원을성추행한 혐의 등으로문화전당 고위 간부 A씨에 대해문체부가 중징계를 요청했습니다.또 문화전당의 과장급 직원도지난해 성희롱 발언 때문에정직 3개월의징계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