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서 졸다 순찰차 받은 30대 음주운전자 입건

0
광주 광산경찰서는 음주운전을 하다순찰차를 들이받은 혐의로30살 김 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김 씨는 23일 새벽 1시 30분쯤광주시 광산구 산월동의 한 도로에서면허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05%인 상태서운전하다 잠이 들어 신고를 받고 출동한첨단지구대 순찰차를 들이받은 혐의입니다김 씨는 경찰이 잠을 깨우자브레이크에서 발을 떼면서 순찰차를들이받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