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단체 한국당 망원 의원 등 고소

0
5.18 관련 시민단체가
5.18을 왜곡하는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의원들과 극우 논객 지만원씨를
고소했습니다.

오월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은
자유한국당 김진태·김순례·이종명 의원과
지만원씨를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했습니다.

오사모는 김진태 의원 등과 지만원씨가
5.18 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의 취지를
훼손했다고 판단해 법적 조치에 나섰다며
이번 망언 파문을 계기로 5.18에 대한 왜곡이
근절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