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호선 결정 임박..건설 촉구

0
(앵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가을비가 내린 월요일,
광주 엠비씨 뉴스데스크입니다.//

비 소식은 잠시 후에 전해드리고요.

먼저, 도시철도 2호선
얘기부터 하겠습니다.

건설 여부를 결정해야 할 시기가
임박하다 보니까
논란은 뜨거워지고,
갈등은 깊어지고 있습니다./

이 와중에 광주시의회 의원들이
긴급 성명을 통해
2호선 건설을 촉구했고,
윤장현 시장도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습니다.

첫 소식, 이계상 기자입니다.

(기자)
6.4 지방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
윤장현 광주시장이 내놓은 공약집입니다.

교통불편 해소를 위해 도시철도 2호선을
조기에 완공하겠다고 약속하고 있습니다.

2호선 건설을 찬성하는 쪽에서는
바로 이 공약을 지키라고 요구하고있습니다.

(인터뷰)-김동찬'시민과의 약속 반드시 지켜야'

광주시의원 12명은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도시철도 2호선 건설을 포기해
국비 1조 2천여억원이 사라진다면
윤 시장은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책임을
져야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들 의원은
2호선 건설이 중단되거나 연기된다면
시민의 뜻을 물어
구체적인 행동을 할 것이라고 압박했습니다.

(인터뷰)-김민종 '조속히 착공할 것 촉구'

이에 앞서 윤 시장은 시청 간부회의에서
"관성에 의해 달리고 있는 광주 미래기관차를
한번쯤 세워놓고 점검해야할 시기"라며
도시철도 2호선 등 대규모 개발사업이
타당한 지 검토해야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회의녹취)-'이대로 괜찮은 지 점검해야'

도시철도 2호선 건설 여부가
뜨거운 쟁점으로 떠오른 가운데
광주시는 이번주중으로
시민공청회와 토론회 등을 차례로 개최해
다음달 중순안에 결론을 내리겠다고밝혔습니다.

MBC뉴스 이계상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