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 고인돌, 설화 이용한 마케팅 필요

0
화순 고인돌 유적을 보다 잘 활용하기 위해서는 관련 설화를 발굴해 상품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화순 도곡 온천에서 열리고 있는
고인돌 국제 세미나에서
장호수 충북문화재연구원 부원장은
화순고인돌 유적 주위에는
유적의 성격과
어울리지 않는 시설물들이 산재해 있는 등
관리에 문제가 있다며
유적 보존과 활용을 위해
고인돌에 관한 설화를 발굴해
상품화하는 등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번 토론회는 오늘까지 계속되며
오늘은 청동기 시대의 한국 고인돌 유적에 대한
논의가 이어집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