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검진 시스템 개발 추진

0
조선대 병원 연구팀이
폐암을 조기에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조선대병원에 따르면 윤성호 교수팀이
3차원 영상을 이용해
2밀리미터 크기의
아주 작은 폐 종양을 찾아낼 수 있는 기술을
일본 규슈대학 등과 공동 개발하고 있고,
최근 정부가 정책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조선대 병원은 이 기술이 상용화되면
폐암의 조기 진단과
검진 비용 절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