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문화계 구조조정 본격화

0
어수선한 전남 문화계에
재편 작업이 본격화됐습니다.

전라남도는
인권침해 논란으로 해촉된
도립국악단 상임지휘자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도지사 비서관을 파견해
도립국악단을 총괄 관리하도록 했습니다.

또 원장 자살 파문에 휩싸인
전남 문화산업진흥원에도
도청 사무관 1명을 보내
조직 추스리기에 나섰습니다.

전라남도는 최근 박준영 지사가
문화계에 대한 구조조정을 주문한 만큼
도내 문화단체 개편 작업을 서두를 전망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