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병원 노조, 채용비리 책임자 처벌 촉구

0
국정감사에서 도마에 오른
전남대병원 채용비리 의혹과 관련해
병원 노조가 책임자 처벌과 함께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했습니다.

보건의료노조 전남대병원 지부는
어제(16일) 집회를 열고
"전남대병원은 국립대병원 중
가장 많은 채용 비리가 드러났지만
당사자는 솜방망이 처벌만 받고 재직 중"이라며
"철저한 진상규명을 통해 책임자를 처벌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한편, 광주 동부경찰서는
전남대병원 노조가 고발한 채용부정 사건을
검찰로부터 넘겨받아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