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래시장 화재, 예방 대책은?"

0
◀ANC▶
지난 해 대구 서문시장 화재 직후
여수 수산시장은 안전 점검까지 실시됐지만
결과적으론 소용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전국적으로 재래시장 소방방제시스템을
근본적으로 개선해야 한다는 지적이
설득력을 얻고 있습니다.

김주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지난 해 11월 30일 발생한 대구 서문시장 화재.

그리고 이번 여수 수산시장 화재.

재래시장 내 대형 화재라는 점과
또다른 공통점이 하나 더 있습니다.

모두 현대화 사업까지 마친 시장이라는 겁니다.

특히, 여수 수산시장은 불과 한달 여 전
긴급 안전 점검까지 이뤄졌습니다.
◀INT▶

그럼에도 정작 화재에는 무력했습니다.

결국 현재의 소방 방제 시스템이
근본적으로 재래시장의 밀집형 구조를
감당하기에 역부족이었던 겁니다.
◀INT▶

전통시장의 소방 방제 관리 체제에 대한
근본적인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설득력을 얻는 대목입니다.

재래시장 상시 안전 점검 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스프링쿨러 수준을 넘어 절연 감지 시스템 등
자동화 설비의 의무 추가 도입이 필요하다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일단 발생하면 대형 재난으로 이어지고 있는
재래시장 화재.

전국에 산재한 재래시장의 화재 예방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고민해야 할 싯점입니다.

MBC NEWS 김주희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