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부터는 본선...구도는?

0
(앵커)
이변이 없는 한 내일(3) 모레(4) 사이에
각 당의 대선 후보들이
모두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제부터는 본선 구도가
어떻게 짜일 지 관심인데
호남의 민심은
여기에서도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입니다.

윤근수 기자

(기자)

순회 경선에서 연전 연승하고 있는
민주당의 문재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본선 진출을 눈 앞에 두고 있습니다.

본선은 홍준표,유승민,심상정 후보 등과 함께
일단은 5자 구도로 출발하게 됩니다.

하지만 끝까지 5자 구도일지는 미지수입니다.

안철수 후보는 결국엔 문재인과 안철수의
1대1 대결이 될 것이라며
일찌감치 양자대결 프레임을 짜 왔습니다.

◀SYN▶안철수 후보
(문재인이 가장 두려워하는 후보 누굽니까?
그렇습니다. 바로 저 안철수입니다.)

안 후보가 믿는 카드는
'국민에 의한 연대'입니다.

보수정당과 손잡는 이른바 '비문연대'는
호남의 민심을 잃게 돼
득보다 실이 클 수 있다는
계산이 깔린 것으로 보입니다.

민주당 문재인 후보 쪽도 호남은 고민입니다.

호남 경선에서 대세를 확인했지만
잠복해있는 반문정서가
언제든 발목을 잡을 수 있습니다.

이때문에 호남 민심에 대한
문 후보의 애정 공세는
끝까지 유지될 것으로 보입니다.

◀SYN▶문재인 후보
(호남의 아들 딸들이 내 고향은 전주요. 내 고향은 광주요. 당당하게 말할 수 있는 대한민국,저 문재인이 만들겠습니다.)

이번 주에는 본선행 탑승자 명단이
모두 확정될 예정인 가운데
누구를 대선 고지에 올려 놓을 지
호남의 유권자들이
다시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됐습니다.

엠비씨 뉴스 윤근수입니다.
◀ANC▶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