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세월호 선원들 첫 재판

0
◀앵 커▶
세월호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준석 선장 등 피고인 15명에 대한
첫 재판이 오늘(10) 열립니다.

오늘 재판은 피해자 가족들과
세월호 선원들이 처음 만나는 자리여서
긴장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오늘 오후 2시 광주지방법원에서
세월호 이준석 선장 등 피고인 15명에 대한
첫 재판이 열립니다.

오늘 재판은 공판을 준비하는 절차로
피고인들의 신원 확인과 재판의 쟁점 정리,
증거 제출 계획 등을 정하게 됩니다.

국민적 관심이 쏠린 사건에 대한
첫 재판인만큼 법원은 이례적으로
어제 법정을 미리 공개했습니다.

피고인석과 검찰석을 늘려 많은 피고인들이
한꺼번에 재판을 받을 수 있도록 개조했고,

단원고 학생들이 증언할 경우에 대비해
화상 모니터도 설치했습니다.

세월호 피해자 가족들의 방청을 위해
보조법정을 따로 만들었습니다.

◀인터뷰▶한지형/광주지방법원 공보판사
"저희가 보조법정을 활용해서 영상과 음향을 전
송을 함으로써 보다 많은 피해자가족들이 재판
을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볼 수 있도록 준비를
했습니다."

법원은 통상 2주마다 열리는 다른 일반 재판과 달리 집중심리 방식을 채택해 매주 한 차례
이상 공판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재판에서는 세월호 이준석 선장 등 선원 4명에게 적용한 '부작위에 의한 살인'혐의를 법원이 유죄로 인정하느냐가 쟁점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