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목탁구멍...' 광주문예회관 상연

0
극단 까치놀이 창단 30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불교극 '그것은 목탁구멍 속의 작은 어둠이었습니다'가 내일(28일)부터 사흘동안
광주문화예술회관에서 상연됩니다.

이 연극은 조각가 출신의 승려가 불상을 만들면서 겪는 인간적 고뇌와 성찰을 담은 작품으로
지난 1990년 초연 당시 서울연극제 작품상과 백상 예술대상 등을 휩쓸었습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