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호남공략 시작..국민의당 광주집결

0
◀ANC▶
대선주자 지지율 2위를 달리고 있는
안희정 충남지사가 목포를 시작으로
1박2일의 호남 공략을 시작했습니다.

국민의당 지도부는
5.18 헬기사격 현장을 조사하고
금남로 촛불집회에 참석해
정권교체를 주장했습니다.

신광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VCR▶
안희정 충남지사의 첫 호남 방문지는
목포 김대중 노벨평화상 기념관이었습니다.

민주화와 대북관계 등에서 김대중 대통령의
정신을 승계하고 있다는 것을 상징하는 겁니다.

◀안희정 충남지사▶
(DJ의 민주화에 대한 열정, 지평이 느껴집니다. 저의 베이스캠프에 온 느낌입니다.)

안 지사는 그러나 참여정부 당시 이뤄진
대북송금 특검은 당시
한나라당과 다수당의 요구로 벌어진 일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대북송금 특검을 거론하는 것은
민주당을 분열케 하는 것이라며
사과할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습니다.

◀안희정 충남지사▶
(이것은 제가 사과할 주제가 아닙니다. 인기에 영합해 분열을 일으켜서도 안됩니다.)

목포에서 열린 즉문즉답 토크콘서트에는
5백여 지지자들이 몰렸고,
여수에서는 안지사를 지지하는 모임이
결성되기도 했습니다.

---------------DVE -----------------------

국민의당 지도부는 5.18 당시
헬기사격 흔적이 남아있는
광주 전일빌딩 현장을 조사했습니다.

특위단은 탄흔과 발사각 등에 대한
전문가들의 설명을 듣고
진상규명을 다짐했습니다.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
[(총탄 흔적의) 원인, 발포자, 이런 것들을 반드시 규명해서 5.18 영령들과 위대한 광주시민에 보답하겠습니다.]

안희정 지사와 손학규 전 대표 등
민주당과 국민의당 대선주자와 지도부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광주 금남로에서 열린 촛불집회에 참석해
호남 민심 잡기에 주력했습니다.

MBC 뉴스 신광하 입니다.//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