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선원 15명 재판, 추첨 통해 일반인 방청

0

세월호 선원 15명에 대한
첫 재판이 일반인에게도 공개됩니다.

광주지방법원은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법원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을 받아
첫 재판일인 다음 달 2일, 주 법정 방청객
10명과 화면 방청객 10명을 추첨을 통해
배정할 계획입니다.

세월호 피해자측 좌석은
재판이 이뤄지는 주법정에 60석,
화면 방청이 이뤄지는 보조법정에는 45석이
배정됐습니다.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