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쇼핑몰 반대...롯데 불매운동

0
◀앵 커▶
대형유통업체가 들어서려고 하면
어디서나
중소상인들의 반발이 있는데
롯데의 경우는
사정이 더 복잡해지게 됐습니다.

최근 국적 논란까지 겹치면서
반발이 더 커졌습니다.

신광하 기자입니다.

남악대형쇼핑몰 입점을 반대하는 시민들이
롯데카드를 자르는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롯데 제품 불매운동을 선언하는
기자회견을 마친 직후에 벌인 일입니다.

이들은 최근 경영권 분쟁을 통해
소유구조 등이 드러나고 있는 롯데 그룹은
사실상 일본 기업이라며 강도높게
비판했습니다.

◀강지원 / 상인대표▶
(정체모를 부도덕한 자본에게 지역을 내줄수 없습니다.)

반대 대책위는 남악에 롯데 쇼핑몰이 들어서면 지역자본의 역외 유출은 물론
지역 소상공인들의 몰락으로 지역경제는
더이상 존재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대책위는 최근 전북 전주시가
롯데쇼핑이 들어설 자리를 매입해
시민공원으로 조성하기로 한것을 예로 들며
전남지사와 무안군수의 중소상인 보호를
촉구했습니다.

◀나 웅 / 반대대책위 공동대표▶
(도지사와 무안군수께서 중소상인 보호에 더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저지추진위는 복합쇼핑몰 입점을 추진하는
롯데 카드 사용을 거부하고
롯데제품 불매에 시민들의 참여를
유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C 뉴스 신광하 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