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면장 구속 사건..진실공방

0
(앵커)
인사 청탁과 함께 뇌물을 건넨 혐의로
부하 직원이 구속되자,
최형식 담양군수가
기자회견을 자청해서 억울함을 호소했습니다.

돈 준 혐의로 공무원은 구속됐는데
받은 사람은 없다고 주장하고....

진실 게임의 결말이 궁금해집니다.

김인정 기자입니다.

(기자)

최형식 담양군수가
이례적으로 기자회견을 자청했습니다.

최근 구속된 오 모 면장이
군수 부인에게
돈을 건넨 혐의로 구속된 데 대해
입장을 밝히기 위해서입니다.

최 군수는 부인이 돈을 받기는커녕
오 면장을 만난 사실도 없다며
억울하고 황당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인터뷰)
최형식 담양군수/
"오 면장이 저희 집을 방문한 사실 자체가 뇌물공여 의사 표시를 한 사실이 업슨데 저와 제 아내가 받은 것처럼.."

진실이 밝혀지도록 수사에 적극 협조할테니
음해 세력에 대해서도
조사해 달라고 검찰에 호소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승진을 앞둔 시점인 지난해 7월,
군수의 자택에서 부인을 만나
2천만원을 건넨 혐의로
최근 오 면장을 구속했습니다.

실제로 오 면장은 지난 1월
사무관으로 승진했습니다.

검찰은 구속된 오 면장을 상대로
돈을 전달한 경로와
대가성 여부 등을 추궁하고 있습니다.

또 부인에게 돈이 전달됐는지와
승진에 영향을 미쳤는지 등을
확인하기 위해 군수 부인을
소환 조사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김인정입니다.

◀ANC▶
◀VCR▶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