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개막전만 정치인 시구

0
프로야구 개막전 시구자가 모두 결정된 가운데
광주에서만
정치인이 시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모레(30) 프로야구 개막전에서
SK는 영화배우이자 인천시청 소속 권투 선수인 이시영씨를 시구자로 결정했고,
삼성은 개그맨 정태호씨,
롯데는
영화배우 조진웅씨를 시구자로 내세웠습니다.

반면 광주에서 열리는 기아의 개막전에서는
2년전에 시구를 맡았고,
작년에는 시타를 했던
강운태 광주시장이 시구할 예정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