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성추행한 고객, 간부는 말단 직원 소주병 폭행까지... 광양 XX 농협

0
지난 3월 26일 오후 6시 26분,전남 광양의 한 농협의 CCTV에 찍힌화면입니다.1층 창구 앞을 지나던 고객이 친분도 없는여직원에게 다가와 얼굴을 들이밀며손으로 하트모양을 보냅니다.여직원의 이름을 부르며 "사랑한다"고 말한 뒤나가던 고객은 다시 되돌아와 똑같은 행동과말을 하고 웃음기 띤 얼굴로 떠납니다.◀INT▶김경미 *성추해 피해자*"다시 되돌아와서는 한번 더 해야겠다면서 똑같은 행동을 했습니다. 똑같은 행동과 말을 했습니다."고객업무가 끝난 시간이지만조합장의 지인이라 누구도 제지하지못했습니다.피해 여직원은 농협 측에가해자에 대한 출입 제한 조치 등재발 방지 대책을 요구했지만 묵살되자가해자인 고객 60살 김모씨를검찰에 고소했습니다.이와함께 노동조합도 농협 측이 피해자에게진술을 요구하는 등 2차 가해를 했다며,농협 조합장을 상대로 대응에 나서겠다고밝혔습니다.◀INT▶주훈석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조 광주전남본부장"현장에 있는 노동자를 성적 수치심을 통해 폭력행위를 한 것 하고 노동조합 조합원에 대한노동조합 활동을 방해한 것에 대해서 두가지사항을 가지고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에 있습니다."이 농협은 지난해 10월,한 간부가 출장지에서 하급 직원을소주병으로 폭행해 말썽이 일기도 했습니다.*풀영상 보기 https://goo.gl/PaU5z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