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발찌 착용한 50대 또 성폭행 미수

0
지난 14일 아침목포의 한 아파트에서51살 조 모 씨가 경찰에 체포됐습니다.밤사이 정신지체 장애가 있는60대 여성 A씨를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친사실이 신고됐기 때문입니다.평소 알고 지내던 A씨를집으로 유인한 조 씨는 A씨를흉기로 위협해 성폭행을 시도했습니다.◀SYN▶ 경찰 관계자"집으로 가서 이야기하자고유인을 해서 돌변한 거죠."조 씨는 지난 2010년 성범죄를 저질러7년을 복역한 뒤 전자발찌를 착용하고 있는보호관찰 대상자였습니다.새벽 3시 조 씨가 입원해있던 병원에서피해 여성을 만나 3킬로미터 떨어진 집으로이동하는 동안 보호관찰소 측은 아무런조치를 취하지 않았습니다.보호관찰소 측은 조 씨는야간외출 제한이 없는 대상자로평소 보름에 한 번 꼴로 면담을 하는 등관리에는 문제가 없었다는 입장입니다.경찰은 조 씨에 대해 특수강간 미수 등의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