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잘못 들어 소방출동 지연되는 것 막는다"

0
날이 어두워동을 표시한 숫자는 명확히 보이지 않고각 동은 똑같은 구조로 만들어진 탓에출동한 구급차가 길을 헤맵니다.상태가 심하지 않은 단순 복통 환자였지만화재나 구조 등 긴급상황이었다면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뻔했습니다.(인터뷰)허용석/ 북부소방서 우산119안전센터 소방교"야간 같은 경우에는 주차된 차들도 많고 동이 잘 안 보이기 때문에 저희들이 출동하는 데 애로사항이 있습니다."출동한 119대원들이 헤매지 않도록아파트 진입로 바닥에 각 동의 방향을색깔별로 표시하는 도색작업에 나섰습니다.고속도로 진출입시 방향을알려주는 도로 표지선에서공사 아이디어를 따왔습니다.(스탠드업)"이처럼 동별로 빨갛고 파랗게 구분된 선은 출동한 소방대원들의 구조나 진화가 지체되지 않도록 돕는 역할을 합니다."광주시 소방본부는시범 도색을 한 아파트의 모니터링 결과와향후 예산 확보 상황 등을 봐가며다른 아파트까지 도색을 확대할 방침입니다.(인터뷰)오광훈/ 북부소방서 예방안전과 예방안전총괄 담당"바닥(아파트 진입로)을 보면서 현장까지 도착하는 시간이 당겨질 것 같습니다. 그러면서 저희들이 출동대 5분 안에 출동하게 돼 있는데 충분하게 그런 경우가 많이 개선될 것 같습니다."1분 1초를 다투는 상황에서길 때문에 골든타임을 놓쳐버리는 상황을만들지 않으려는 소방당국의 노력이결실을 맺을지 주목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