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통합) 시도 통합?..속도내는 광주-신중한 전남

0
(앵커)
이용섭 광주시장의 제안으로 시작된
시도 통합 논의가 활발합니다.

먼저 제안한 광주는 속도를 내는 반면
전남도는 신중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우종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이용섭 광주시장이 언급한 이후
광주*전남 시도 통합 논의는
가장 뜨거운 화두가 됐습니다.

시도 통합에 적극적인 쪽은 광주시입니다.

이 시장은 지난주 시민단체를 만난 데 이어
광주시의장단, 5개 구청장과도 만나
시도 통합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등,

지역 정치권과 시민사회의 협력을 구하고 있습니다.

또 이 시장은 이번주 중엔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통합추진단을 출범시켜,

다음주부터는 통합추진단을 통해
지역민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실무작업에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입니다.

(녹취)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지역민들의 공감대나 의견을 들어본 이후 (전남도와는) 추석 이후에 만나기로 이야기를 했고 그동안은 실무자들간 상호 교류하도록 했습니다."

반면 시도 통합의 파트너인 전라남도는 신중한 모습입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이 시장의 제안 이후
시도 통합에
원칙적으로 공감한다는 뜻을 내비쳤지만,

지역민의 의견이 분분하다며 찬반을 묻는 질문에는 말을 아꼈습니다.

또 진정한 의미의 통합을 위해선
(CG)
"통합을 시도 간 협의를 통해 할 수도 있지만
연방제 준하는 자치권 등
국가적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면서,

단순히 광주*전남만의 결정으로 이룰 수 있는
일이 아니라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주도권을 쥔 광주*전남 지자체장들이
시도 통합을 놓고 온도차를 보여
해법 마련이 쉽지 않을걸로 예상되는 가운데,

추석 이후 두 지자체장이
시도 통합 논의를 위해 만나기로 한 상황이어서
추진에도 속도가 붙을지 주목됩니다.

MBC뉴스 우종훈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