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휴가철 젊은층 교통사고↑

0
◀ANC▶
휴가철을 맞아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10대와 20대 등 청년층의 사고비율이
휴가철에 눈에 띄게 늘고 있어
관심이 요구되고 있습니다.

김종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VCR▶
올해 4월 여수시 소호동의 한 도로.

이 곳에서는 굽은 도로를 운전하던 승용차가
불법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으면서
20대 운전자 등 3명이 숨졌습니다.

S/U)
특히 최근들어 여름 휴가철
10대와 20대의 렌터카 사고도 늘고 있어
더욱 주의가 요구됩니다.
◀SYN▶
렌터카 업체 관계자 :
(경력이 없는) 20대 초반의 경우도 대여를 하신 경우에 사고율이 기본적으로 50% 정도 된다고 보거든요. 그게 만약 10대로 내려간다면 제가 봤을 땐 60~70%는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최근 3년 동안 연령별 사고운전자 가운데
10대와 20대의 휴가철 사고비율은
평소보다 눈에 띄게 늘었습니다.
////////////////////////////////////////////
게다가 10대 운전자의 사고로
같은 연령대의 동승자 피해도 만만치 않습니다.
////////////////////////////////////////////
특히 자동차보험 가입자 가운데
전 연령대 보장 특약에 가입한 차량은
소수에 불과해 10대 사고운전자는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INT▶
신용신 계장(여수경찰서 교통관리계) :
청소년 교통사고 원인 대부분이 안전운전 수칙 미준수로 조사됐습니다. 18세 이상 청소년이라도 사고를 내면 도로교통법 상 형사처벌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갓 면허를 딴 청소년의 경우
부모가 동승하거나
일정 기간이 지난 후 렌터카 대여가 가능하도록 제도마련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휴가철 일부 청년들의 운전미숙이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지지 않도록
철저한 법 준수와 함께
주변의 관심이 필요해 보입니다.

MBC뉴스 김종수입니다.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