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남해안권 발전에 공동 대응

0
◀ANC▶

영&\middot;호남 8개 시&\middot;도지사들이
한 자리에 모여
연대와 협력을 모색했습니다.

남해안권의
숙원 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고
남부권 초광역경제권을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김주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영&\middot;호남 8개 시&\middot;도지사가
산적한 남해안권 현안 추진에 공동 대응하고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만났습니다.
◀SYN▶

영&\middot;호남 8개 시&\middot;도지사는
지역의 전략 산업 육성과
남해안권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10가지 사업에 대해 공동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답보 상태에 있는 남해안권의 숙원 과제인
익산~여수 간 전라선 고속철도 건설 등
영&\middot;호남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과,
광역 도로망 구축 사업의 조기 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결의했습니다.

또, 남부권 초광역경제권을 구축해
다양한 경제 협력 사업들을 전개하는 데도
뜻을 함께 했습니다.

이 밖에도 환경오염물질 통합 관리 권한의
지자체 위임을 위한 법률 개정과 함께
에너지산업 클러스터 지원 근거 마련 등을 위해상호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우리 사회가 한단계 도약할 수 있는
패러다임의 전환이 될 지방 분권형 개헌도
국회에 촉구하기로 했습니다.
◀INT▶

영&\middot;호남이 이제 지역의 벽을 넘어
연대와 협력으로
미래 성장 동력을 공동 모색하는
남부권 상생의 동반자로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있습니다.

MBC NEWS 김주희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