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첫 의대 유치 조례..불씨 살릴까?

0
         ◀앵커▶
의료계의 집단 반발로
공공의대 설립 논의가
수면 아래로 가라앉아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순천시의회가
의대 유치를 위한
조례안을 의결했습니다.
 
박민주기자입니다.
 
          ◀기자 리포트▶
 
순천시의회가 동부권 의대 유치 조례를
통과시켰습니다.
 
이전 임시회에서 2개의 조례가 올라와
하나로 통합한 수정 조례안이 의결된 겁니다.
 
명칭은 '순천대학교 의과대학 유치 지원 및
추진위원회 운영에 관한 조례안',
 
동부권 의회에서는 처음으로 만들어진 조례로
지지부진한 의과대학 유치 지원에
힘을 싣게 됐습니다.
 
더불어 추진위원회 운영에도 행정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습니다.
 
이번 조례는 중앙정부의 의과대학 신설 확정
때까지 효력을 갖도록 했습니다.
 
    ◀INT▶ 박혜정 / 순천시의회 의원
"순천시의회에서도 이 부분에 대해서 적극적으
로 도울 것이고 순천시에서도 적극적인 행정과
순천대와 어떤 협업을 통해서 반드시 순천대
의대가 유치될 수 있도록 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순천대학교도 조례 통과를 반기고 있습니다.
 
순천대학교를 중심으로 인근 지자체 관련기관 단체와 상시적인 협력체계를 구축 운영할 수
있도록 했기 때문입니다.
 
순천대학교는 다음 달 5일,
지역 국회의원과 시장 군수, 의원들을 물론
시민 200여 명이 참여한 추진위원회 발대식을 가질 예정입니다.
        
순천시의회의 의대유치 조례를 시작으로 
전남동부권 6개 시.군의회의 추가 조례 제정
여부도 앞으로 관심 사항입니다.
 
    ◀INT▶박기영 순천대 의과대학 유치
추진단장
"이걸 계기로 해서 동부의 다른 시.군들에서도
유치 추진 조례라든지 이런 걸 제정해서 행정적
으로 적극적으로 좀 협조해 주시면 굉장히 감사
하겠습니다."
 
의료계 반발로 사실상 중단된
전남권 의대유치에 첫 조례가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을지 관건입니다.
 
MBC뉴스 박민주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