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 "전남개발공사 구조조정 불가피"

0
◀ANC▶
전남개발공사의 적자사업들.
어제 오늘 지적된 일이 아닌데
대대적인 구조조정이 불가피해 보입니다.

이낙연 지사가 강력한 경영평가를
지시한 가운데 전남도의회가 개발공사를
바라보는 시각도 비슷합니다.

이틀째 전남도의회 도정질문을
양현승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END▶
◀END▶

전남의 유일한 지방공기업 전남개발공사.

2011년부터 올해 6월까지
택지개발사업에서 731억 원 적자.

골프장과 한옥호텔 등 관광사업에서
317억 원 적자.

전남개발공사의 만성적자를 더이상
두고볼 수 없다는 비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INT▶민병흥 의원(화순)

◀INT▶이낙연 지사

사업 재조정이 필요하긴 하지만
수익을 내고 있는 남악골프연습장은
우선적으로 매각한 것은 잘못이라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INT▶송상락 기조실장

(s.u)한편 전라남도는 투자자를 찾지못해
답보상태인 j 프로젝트 삼포지구 2단계
사업은 포기하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습니다.

간척지 땅값 문제가 매듭지어지면 내년부터
투자 성사 가능성이 더 커질 거란 겁니다.

◀SYN▶주동식 일자리창출실장
"

지난 2009년 해양수산과학원이 지방으로
이양된 뒤 연구센터는 조직은 방대해 졌는데도
어민 소득증대에 도움을 주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INT▶김효남 위원장
"

◀INT▶이인곤 해양수산과학원장
"

뚜렷한 농업 정책이 안 보인다는 지적에 대해
이낙연 지사는 "저농약이 아닌 백퍼센트
유기농 시대를 준비해야 한다"며 연말까지
농업계획을 내놓겠다고 말했습니다.
MBC뉴스 양현승입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