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전라도기행) 치유의 숲 장성 축령산

0
(앵커) ◀ANC▶

신록이 우거지는 계절..

250만 그루의
편백나무 숲 속에서
'힐링의 시간'을 갖는 건 어떨까요?

이번주 전라도 기행은
치유의 숲인 장성 축령산으로 갑니다.

이미지 뉴스리포터입니다.

(리포터)
◀VCR▶

시원하게 뻗은 편백나무와 삼나무들은
눈을 즐겁게 하고,

나무 사이로 부는 바람은
마음마저 가볍게 합니다.

곳곳에서 편안한 자세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이곳은
장성 축령산의 편백나무 숲입니다.

(인터뷰) 고성규 / 등산객
"몸과 마음이 가뿐하고 다 치유되는 느낌"

축령산을 치유의 숲으로 만든 건
고 임종국 선생의 노력이 컸습니다.

한국전쟁 이후 황폐해진 축령산에
사재를 털어 편백나무와 삼나무를 심었고
가뭄이 심할 때는 물지게로 물을 줘가며
20년 간 정성스레 나무를 가꿨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가꾼 250만 그루의 편백나무들은
현재까지도 인공 조림의 모범 사례로
꼽힐 정도입니다.

또한 편백나무들이
대량으로 내뿜는 피톤치드의
긍정적 기능이 알려지면서, 이를 활용한
산림치유프로그램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정혜정 / 산림치유지도사
"산에서 느낀 좋은 감정들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와드리고 있다."

편백 숲에서 조금 더 걷다보면 만나는
금곡 영화마을은
한적한 시골 농촌마을의 모습을 간직해
각종 영화 촬영지로 활용된 곳입니다.

임권택 감독의 영화 &\lt;태백산맥&\gt;을 촬영했던
집을 시작으로 천천히 마을을 둘러보면
치유의 숲에서 시작된 휴식이 마무리 됩니다.

S/U----------------------
신록이 우거지는 계절,
조용히, 마음편히 쉴 곳을 찾는다면
치유의 숲이 있는 장성으로 나들이하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MBC 뉴스 이미지입니다.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10년 동안 지적장애인 착취한 전직 도의원

0
(앵커)
전국을 충격에 빠뜨렸던
신안 염전 노예 사건을 기억하십니까?

이번에는 축사와 농장에서
노예생활을 해온 50대 지적장애인이
10년만에 경찰에 구조됐습니다.

장애인을 노예로 부린 사람은
도의원을 역임한 사회지도층이었습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기자)

말기 식도암에 걸려 뼈만 앙상하게 남은
67살 양 모 씨가 산소호흡기를 착용한 채
누워있습니다.

상태가 위독한 양 씨가 처음 발견된 장소는
장성의 한 농장 근처.

지난 10년간 임금을 전혀 받지 못하고
농장과 축사에서 고된 일을 해오다
극도로 건강이 악화된 된 상태였습니다.

(전화인터뷰)양 모씨/농장 노예 피해자 가족
"화나고 속상하고 뒤늦게 알았을 때 오빠 죽게됐다.."

양 씨를 10년간 노예처럼 부린 사람은
전직 전남도의원 출신인 68살 오 모 씨.

군수 후보로 나서기도 한 사회지도층이었지만
양 씨를 농장에서 재우며 막일을 시켰습니다.

(스탠드업)
농장에서 양 씨가 거주한 주택은
겉으로는 멀쩡해 보이지만
가스와 난방시설도 갖춰져 있지 않을만큼
매우 열악한 환경입니다.

옷과 음식조차 제대로 주지 않았고,
양 씨의 얼마 되지 않는 기초연금과
땅값 500만원까지 가로챘습니다.

(인터뷰)김상욱/장성경찰서 여성청소년계장
"사회지도층으로서 해서는 안될 일을 했다"

오 씨는 자신의 혐의 사실을
전면 부인하고 있지만,
경찰은 오 씨를 준사기와 횡령,
노인복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습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ANC▶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장성, 10년 동안 지적장애인 착취한 전직 도의원

0
(앵커)
전국을 충격에 빠뜨렸던
신안 염전 노예 사건을 기억하십니까?

이번에는 축사와 농장에서
노예생활을 해온 50대 지적장애인이
10년만에 경찰에 구조됐습니다.

장애인을 노예로 부린 사람은
도의원을 역임한 사회지도층이었습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기자)

말기 식도암에 걸려 뼈만 앙상하게 남은
67살 양 모 씨가 산소호흡기를 착용한 채
누워있습니다.

상태가 위독한 양 씨가 처음 발견된 장소는
장성의 한 농장 근처.

지난 10년간 임금을 전혀 받지 못하고
농장과 축사에서 고된 일을 해오다
극도로 건강이 악화된 된 상태였습니다.

(전화인터뷰)양 모씨/농장 노예 피해자 가족
"화나고 속상하고 뒤늦게 알았을 때 오빠 죽게됐다.."

양 씨를 10년간 노예처럼 부린 사람은
전직 전남도의원 출신인 68살 오 모 씨.

군수 후보로 나서기도 한 사회지도층이었지만
양 씨를 농장에서 재우며 막일을 시켰습니다.

(스탠드업)
농장에서 양 씨가 거주한 주택은
겉으로는 멀쩡해 보이지만
가스와 난방시설도 갖춰져 있지 않을만큼
매우 열악한 환경입니다.

옷과 음식조차 제대로 주지 않았고,
양 씨의 얼마 되지 않는 기초연금과
땅값 500만원까지 가로챘습니다.

(인터뷰)김상욱/장성경찰서 여성청소년계장
"사회지도층으로서 해서는 안될 일을 했다"

오 씨는 자신의 혐의 사실을
전면 부인하고 있지만,
경찰은 오 씨를 준사기와 횡령,
노인복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습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ANC▶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10년 동안 지적장애인 착취한 전직 도의원

0
(앵커)
전국을 충격에 빠뜨렸던
신안 염전 노예 사건을 기억하십니까?

이번에는 축사와 농장에서
노예생활을 해온 50대 지적장애인이
10년만에 경찰에 구조됐습니다.

장애인을 노예로 부린 사람은
도의원을 역임한 사회지도층이었습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기자)

말기 식도암에 걸려 뼈만 앙상하게 남은
67살 양 모 씨가 산소호흡기를 착용한 채
누워있습니다.

상태가 위독한 양 씨가 처음 발견된 장소는
장성의 한 농장 근처.

지난 10년간 임금을 전혀 받지 못하고
농장과 축사에서 고된 일을 해오다
극도로 건강이 악화된 된 상태였습니다.

(전화인터뷰)양 모씨/농장 노예 피해자 가족
"화나고 속상하고 뒤늦게 알았을 때 오빠 죽게됐다.."

양 씨를 10년간 노예처럼 부린 사람은
전직 전남도의원 출신인 68살 오 모 씨.

군수 후보로 나서기도 한 사회지도층이었지만
양 씨를 농장에서 재우며 막일을 시켰습니다.

(스탠드업)
농장에서 양 씨가 거주한 주택은
겉으로는 멀쩡해 보이지만
가스와 난방시설도 갖춰져 있지 않을만큼
매우 열악한 환경입니다.

옷과 음식조차 제대로 주지 않았고,
양 씨의 얼마 되지 않는 기초연금과
땅값 500만원까지 가로챘습니다.

(인터뷰)김상욱/장성경찰서 여성청소년계장
"사회지도층으로서 해서는 안될 일을 했다"

오 씨는 자신의 혐의 사실을
전면 부인하고 있지만,
경찰은 오 씨를 준사기와 횡령,
노인복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습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ANC▶
◀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대담]장성애기단풍축제 백양사 주지 토진 스님

0
(앵커)

오늘(21일)부터 24일간,
장성 백양사에서 애기단풍축제가 열립니다.

곱게 물든 단풍을 보며
음악과 인문학, 불교 전통을
느낄 수 있다고 하는데요.

올해 축제를 기획하신
백양사 주지 토진 스님과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
(질문 1)

'애기단풍축제'를 주제로 주지 스님과
이야기 나누는 게 조금 특별한 것 같습니다..

그동안 장성군에서 열어왔다가
올해 백양사에서 기획을 맡으셨다고요?

(답변 30-40")
단풍축제 기획 맡게된 이유
--------------------------------------------
(질문 2)

올해는 지난 축제와는
또 다른 매력을 옅볼 수 있겠네요?

어떻게 준비하셨습니까?

(답변 30-40")
올해 단풍축제 소개, 그동안 기획과 다른 점
--------------------------------------------
(질문 3)

축제가 24일동안 열립니다.
지역 축제로선 이례적인 일 같은데요..

그만큼 즐기고, 보고, 느낄 만한
프로그램들이 많이 준비돼 있을 것 같습니다?

(답변 30-40")
주요 프로그램 소개, 일정
--------------------------------------------
(질문 4)

백양사에서 축제를 맡으셨으니까,

앞으로 명품 축제로 더 발전시키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실 계획이신가요?

(답변 30-40")

--------------------------------------------

많은 분들이 단풍축제 즐길 수 있기를 바랍니다.

나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대담]장성애기단풍축제 백양사 주지 토진 스님

0
(앵커)

오늘(21일)부터 24일간,
장성 백양사에서 애기단풍축제가 열립니다.

곱게 물든 단풍을 보며
음악과 인문학, 불교 전통을
느낄 수 있다고 하는데요.

올해 축제를 기획하신
백양사 주지 토진 스님과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
(질문 1)

'애기단풍축제'를 주제로 주지 스님과
이야기 나누는 게 조금 특별한 것 같습니다..

그동안 장성군에서 열어왔다가
올해 백양사에서 기획을 맡으셨다고요?

(답변 30-40")
단풍축제 기획 맡게된 이유
--------------------------------------------
(질문 2)

올해는 지난 축제와는
또 다른 매력을 옅볼 수 있겠네요?

어떻게 준비하셨습니까?

(답변 30-40")
올해 단풍축제 소개, 그동안 기획과 다른 점
--------------------------------------------
(질문 3)

축제가 24일동안 열립니다.
지역 축제로선 이례적인 일 같은데요..

그만큼 즐기고, 보고, 느낄 만한
프로그램들이 많이 준비돼 있을 것 같습니다?

(답변 30-40")
주요 프로그램 소개, 일정
--------------------------------------------
(질문 4)

백양사에서 축제를 맡으셨으니까,

앞으로 명품 축제로 더 발전시키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실 계획이신가요?

(답변 30-40")

--------------------------------------------

많은 분들이 단풍축제 즐길 수 있기를 바랍니다.

나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장성, 풍력발전소?!..주민 반발

0
(앵커)
장성 지역에
대규모 풍력발전단지 조성이 추진되면서
인근 마을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건강을 위협한다는 이유에섭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기자)

장성의 한 사찰..

6백미터 떨어진 곳에
대형 풍력 발전기가 세워진다는 소리에
스님들은 걱정입니다.

(인터뷰)지상 스님/장성 봉정사
"기도라든가 수행이나 이런 거에 막대한 피해를 주는 시설물이 주변에 있다는 것은 사찰로써는 감내하기가 어렵죠.."

(스탠드업)
지난달 이곳 태청산 일대에
3.3메가와트짜리 풍력 발전기 16개를
만들겠다는 내용의 개발 제안서가
군청에 접수됐습니다.

대규모 풍력발전 단지 소식에
걱정이 앞서기는
마을 주민들도 마찬가지.

다섯개 마을 3백 가구 가량이
풍력발전 영향권에 있어
소음과 진동 피해는 물론
저주파 등으로 인한 건강권이
위협받을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습니다.

최근 민원이 제기된
영암의 풍력 발전기보다 발전 용량도 큰 데다
거리도 1킬로미터 이내여서
피해는 더 클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인터뷰)김창복/주민
"국내에서 제일 크다는 발전기가 저희 집 바로 뒤에 설치되게 됩니다. 그것을 알고 나서 제가 한 5일 동안 잠을 거의 못 잤습니다."


(인터뷰)노동환/장성군 장성읍 화산리 2구 이장
"(풍력 발전 단지를 설립한다는) 그런 소식을 듣고 그 이후로 주민들은 설치하기도 전에 여러 가지 염려 상황을 유추하고 있습니다. 일손도 잡히지도 않고, 잠도 제대로 못 자고.."


발전 회사측은
아직 사업 초기 단계라
구체적으로 정해진 게 없다며
주민들의 민원을 최소화 하겠다는 입장입니다.

(현장녹취)00발전 회사 관계자/(음성변조)
"사업이 지금 된다 안 된다 유무가 판단된 게 아니거든요. 진행 절차에 의해서 처음으로 주민 설명회를 하는 거고요. 설명회를 해서 주민의 의견을 듣고자 하는 거고..."

풍력발전이 실제로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지
입증되지 않은 가운데
주민들의 반발은 거세지고 있습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ANC▶◀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장성에 풍력발전소?!..주민 반발

0
(앵커)
장성 지역에
대규모 풍력발전단지 조성이 추진되면서
인근 마을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건강을 위협한다는 이유에섭니다.

송정근 기자입니다.

(기자)

장성의 한 사찰..

6백미터 떨어진 곳에
대형 풍력 발전기가 세워진다는 소리에
스님들은 걱정입니다.

(인터뷰)지상 스님/장성 봉정사
"기도라든가 수행이나 이런 거에 막대한 피해를 주는 시설물이 주변에 있다는 것은 사찰로써는 감내하기가 어렵죠.."

(스탠드업)
지난달 이곳 태청산 일대에
3.3메가와트짜리 풍력 발전기 16개를
만들겠다는 내용의 개발 제안서가
군청에 접수됐습니다.

대규모 풍력발전 단지 소식에
걱정이 앞서기는
마을 주민들도 마찬가지.

다섯개 마을 3백 가구 가량이
풍력발전 영향권에 있어
소음과 진동 피해는 물론
저주파 등으로 인한 건강권이
위협받을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습니다.

최근 민원이 제기된
영암의 풍력 발전기보다 발전 용량도 큰 데다
거리도 1킬로미터 이내여서
피해는 더 클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인터뷰)김창복/주민
"국내에서 제일 크다는 발전기가 저희 집 바로 뒤에 설치되게 됩니다. 그것을 알고 나서 제가 한 5일 동안 잠을 거의 못 잤습니다."


(인터뷰)노동환/장성군 장성읍 화산리 2구 이장
"(풍력 발전 단지를 설립한다는) 그런 소식을 듣고 그 이후로 주민들은 설치하기도 전에 여러 가지 염려 상황을 유추하고 있습니다. 일손도 잡히지도 않고, 잠도 제대로 못 자고.."


발전 회사측은
아직 사업 초기 단계라
구체적으로 정해진 게 없다며
주민들의 민원을 최소화 하겠다는 입장입니다.

(현장녹취)00발전 회사 관계자/(음성변조)
"사업이 지금 된다 안 된다 유무가 판단된 게 아니거든요. 진행 절차에 의해서 처음으로 주민 설명회를 하는 거고요. 설명회를 해서 주민의 의견을 듣고자 하는 거고..."

풍력발전이 실제로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지
입증되지 않은 가운데
주민들의 반발은 거세지고 있습니다.

MBC뉴스 송정근입니다.

◀ANC▶◀END▶

이전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 게시물이 없습니다.

장성자풍비나리마을 4_#흥겨운한마당_#1부 네번째이야기 ♪

0
장성자풍비나리마을 4_#흥겨운한마당_#1부 네번째이야기 ♪

장성자풍비나리마을 2_#마실돌기_#1부 두번째이야기 ♪

0
장성자풍비나리마을 2_#마실돌기_#1부 두번째이야기 ♪

프로그램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