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뉴스

[스포츠] 유도스타 전기영의 한판승 강의

  • 날짜 : 2015-02-04,   조회 : 1,421

◀앵 커▶
유도선수 전기영을 기억하시나요.

20년 전 애틀랜타 올림픽에서
화려한 업어치기를 선보이며
세계 정상에 올랐던 추억의 선수죠.

이제는 대학에서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는
전 교수가 광주를 찾아
유도 꿈나무들을 만났습니다.

정지성 스포츠캐스텁니다.

(자료화면)

20년의 세월이 흘렀지만 상대를 메치는
호쾌한 기술은 여전합니다.

유도 기술의 꽃으로도 불리는 업어치기.

올림픽 금메달리스트가 눈 앞에서 펼쳐보이는
동작 하나 하나에 어린 후배 선수들의 시선을 떼지 못합니다.

◀인터뷰▶
박호현/ 광주체고 2학년

재능기부의 일환으로 학생들을 만난
전기영 교수는 선수로 성공하기위해서는
자신만의 특기 기술이 있어야한다고 강조합니다

◀현장음▶
(업어치기 설명)
◀인터뷰▶
(전기영)

태권도에 밀려 간신이 명맥을 이어가고 잇는
유도,

문을 닫는 유도장이 많아지면서
자연스레 선수들도 줄었습니다.

고등부 유도팀도 하나 둘 사라지면서
광주체육고등학교 한 팀만 남았습니다.

◀인터뷰▶
(최원 / 광주도시철도 유도부 감독)

광주시 유도협회는
유도 인구의 저변확대와 선수 육성을 위해
스타 선수들의 재능 기부 프로그램을
이어갈 계획입니다.

mbc뉴스 정지성입니다.


정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PDF 생성
  • URL복사
  • 인쇄
광주MBC 뉴스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