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의 억울한 학살 도산을 밝혀주십시오

중소기업의 억울한 학살 도산을 밝혀주십시오
삼성화재보험이 보험범죄를 이용한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한​ 숫자노름 * 보험료사기* 탈세 *  중소기업 학살을 고발합니다.
보험가입자들 피 빨아먹는 삼성화재만의 지급준비금제도 보험계리사의 충성행위 숫자노름들을  ➟  바로 보고 바로 듣고 바로 확인하고서도  ➟      확실한 증거들은 묵인 묵살 은폐 방조 ➟ 보험사기방지법, 민원법 제4조, 5조, 국가공무원법 제78조를 위반한 직무유기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행정으로 (주)패밀리를 기만 농락하고 있는 금융감독원입니다.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하고 있는 양복입은 뱀들 국민의 적 금융감독원입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4FKrnQ
 
➠ 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보험 전문사기꾼을 이용한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한
법인세 및 세무 감면등 탈세의 감사를 민원 탄원하고있어도, 정당한 사유와 확실한 새로운증거들은 철저하게 묵인 묵살 보험사기방지법을 보험업법 제204조(벌칙)을 위반 관리 감독을 직무유기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으로 (주)패밀리를 기만 농락하고 있는 금융감독원 소비자농락처, 보험감독국, 감찰실입니다.
❍ 승진과 성공을 미끼로 금융감독원장이 사이코패스(양복 입은 뱀)자들을 묵인 방치 이용하여서 이익(분담금)을 챙기고 있기 때문이다.
 
➠ 금융감독원 본 사건 감독자 남경엽이의  2014. 03. 04. 양심설명.선언
1. 감독자 남경엽이는 그것이537,718,619원이 잘못된 것이라고
2. 감독자 남경엽이는 그것 537,718,619원을 갖다 쓰는 게 잘못된 거죠라고
3. 남경엽이는 예 예라고,  2014. 03. 04. 양심설명.선언을 하였었다 (녹취록)
 
정당한 사유와 수 많은 새로운 증거들은 철저하게 묵인 묵살 은폐, 담당 감독자 남경엽이가 양심 설명. 선언하였어도 이 또한 철저하게 묵인 묵살 은폐, 한 글자도 공정 적법한 응답을 하지 않고 동문서답으로 보험 사기꾼과 사무장병원의 범죄 사실들을 묵인 묵살 은폐 방조 보험계약자 ㈜패밀리를 기만 농락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의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102조3, 제204조(벌칙) 위반을 묵인 묵살 방조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 하고 있는 금융감독원 소비자농락처 조현재를 고발합니다.
 
❍ 국민이 참여한 철저한 조사를 촉구한 이유와 근거입니다.
“먹이를 주는 주인을 무는 개는 미친 개 빼고는 금융감독원뿐이다”
25억원의 종합보험료를 삼성화재에 납부하고서도 0.01%의 잘못도없이 보험계약자의 권리를 창탈 보험범죄가 덮어씌워저서 보험료 폭탄을 맞고 강제 학살을 당한  의무보험가입 사업자   (주)패밀리의 억울한 학살 도산입니다 - ck5114@naver.com -